본문 바로가기


총장동정

전주완산경찰서 특강
전주완산경찰서 특강
소통실2017-10-12

■일자: 2017. 10. 12.(목)

■장소: 완산경찰서

크기변환_IMG_8450

김도종 총장은 12일 전주완산경찰서 대강당에서 경찰서 전 직원을 대상으로 특강을 실시했다.

‘전북이 만들어야 할 한국의 미래’를 주제로 전북이 가진 정신적, 문화적 동력을 발판삼아 대한민국을 이끌고 나갈 방향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크기변환_IMG_8471

김 총장은 전북을 미륵신앙, 풍수지리, 크리스트교 그리고 녹색(식량)혁명의 중심지이며 사통발달의 지리적 여건을 갖춘 ‘대한민국의 정신적인 장소’라고 설명했다. 또한 독일 뷔르츠부르크대학교 철학과 알프레트 쉐프 교수의 말을 인용해 “가장 한국적인 한국”이라고 이야기했다.

크기변환_IMG_8464

이어 문화자본주의 사회로 접어든 현재, 창직형 창업을 통한 새로운 산업(육종, 탄소, 신금융, 문화콘텐츠)에 과감히 투자해야 혁신적인 성장을 이룩할 수 있다고 주장하며 원광대학의 ‘1학과 1특허 1기업 창업’과 인천 남구 문화콘텐츠산업지원센터 개소를 예시로 설명했다. 또한 도덕도 새로운 산업의 영역에 들어간다고 말하며 원광대학의 국내대학 최초 ISO26000 이행수준최고등급 획득의 배경도 밝혔다.

강연을 마무리하며 전북과 새만금을 아시아 신산업과 문화중심, 청년을 도시로 만들기 위해 도민으로서 마음을 모으고, 경찰로서 본연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크기변환_IMG_84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