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총장동정

삼합신사 경진대회 수상자 간담회
삼합신사 경진대회 수상자 간담회
소통실2017-12-08

■일자 : 2017. 12. 8.(금)

■장소 : 총장실

크기변환_20171208 삼합신사 경진대회 수상자 격려1

김도종 총장은 8일 총장실에서 삼합신사 경진대회 수상자 20여명을 만나 축하와 격려의 말을 전했다.

크기변환_20171208 삼합신사 경진대회 수상자 격려5

교육혁신인증원과 프라임사업단 주관으로 지난 11월 22일 학생지원관에서 열린 삼합신사 경진대회는 개인 포트폴리오 작성을 통해 효과적인 전공탐색 기회를 제공하고, 학생들의 학업 활동과 성과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능력 및 자기계발 능력 배양을 위해 추진됐다.

김 총장은 수장자들 한 명 한 명에게 축하의 인사를 전하며 삼합신사 경진대회의 의미에 대해 질문했다. 이어 “누가 물어봐도 삼합신사의 의미에 대해 설명하고 원광대학교에서 무엇을 배웠는지 자신있게 답할 수 있어야 한다”고 당부했다.

크기변환_20171208 삼합신사 경진대회 수상자 격려2

김 총장은 즉석으로 ‘틀과 판이 바뀐 세상 유목형 인재’에 대해 짧은 특강을 했다.

김 총장은 “100세 현역시대인 지금, 현대인들은 최소 3개의 직업을 가져야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살아나갈 수 있을 것”이라며, “다양한 분야의 지식을 습득하는 유학(遊學)적 능력은 필수”라고 강조하고, “삼합신사의 國際, 學際 능력을 비롯해 우리 학교만의 특징인 직제職際능력을 반드시 익혀 꼭 필요한 인재로 성장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크기변환_20171208 삼합신사 경진대회 수상자 격려6

이어 활동영역이 제한적인 ‘골목형 인재’에서 벗어나 여러 분야를 아우르는 ‘유목형 인재’로 거듭나야된다고 강조했다.

크기변환_20171208 삼합신사 경진대회 수상자 격려3

대상을 받은 강유미(원예산업학과 3학년) 학생은 “삼합신사의 의미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해 보게 되었고 더 적극적으로 학교활동을 하겠다”고 말했다.

크기변환_20171208 삼합신사 경진대회 수상자 격려8

한편, 김도종 총장이 융·복합적인 개인별 맞춤 교육 집중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삼합신사(三合紳士)는 맞춤 교육에 중점을 둔 새로운 시대에 부합하는 인재육성 과제로써 다문화를 수용하는 국제신사(國際紳士, trans-national), 여러 학문 영역을 이해하는 학제신사(學際紳士, trans-disciplinary), 다양한 종류의 직업 능력을 갖추는 직제신사(職際紳士, trans-competency)로 구성돼 있다.